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bullpen3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나경원 딸에게 임원직 세습? 스페셜올림픽 사유화 의혹 왜 나왔나

작성일
19-10-03 14:41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125.♡.♡.9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160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발달장애인을 지원하는 비영리 국제 스포츠 기구인 사단법인 스페셜올림픽코리아는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5년간 회장을 역임해 일반인들에게도 널리 알려진 단체입니다. 또한 나 원내대표 딸 김 모 씨의 이 단체와 관련한 여러 활동을 둘러싸고 특혜 논란이 일기도 했었습니다.

어제(2일) 열린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서는 스페셜올림픽코리아를 둘러싼 각종 특혜 논란들이 도마에 올랐습니다. 나 원내대표 딸의 공연과 국제 활동뿐 아니라, 임원직의 세습,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금 등 여러 특혜 의혹이 또다시 제기된 겁니다.



나경원 회장 퇴임과 동시에 '내부 추천'으로 딸이 '당연직 이사'

나 원내대표는 지난 2011년부터 2016년 상반기까지 스페셜올림픽코리아의 회장을 역임했습니다. 그리고 나 원내대표의 딸 김 씨는 각국을 돌며 장애인 선수를 대표해 소통하는 '글로벌 메신저' 자격으로 2016년 하반기부터 당연직 이사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당연직 이사는 정관에서 정한 급여는 없지만, 이사회 참석 시 참석수당을 받습니다. 또한, 이사회에서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는 권한이 있습니다.

스페셜올림픽코리아 관계자는 KBS와의 통화에서 "김 씨는 올림픽 선수 자격이자 글로벌 메신저로서 활약했으므로 당연직 이사에 이름을 올렸다"면서 "이사직은 공모의 대상은 아니고 내부 추천으로 이루어졌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의 글로벌메신저 자격은 지난 2014년 공모절차 없이 스페셜올림픽코리아가 국제 본부에 단독으로 추천해 논란이 된 바 있습니다.

그런데 당연직 이사로 취임한 시기가 공교롭습니다. 2016년 상반기까지 회장직을 맡았던 나 원내대표가 물러난 직후인 그해 7월에 딸 김 씨가 당연직 이사에 이름을 올린 겁니다.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정관을 보면 임원의 결격사유에 '회장의 친족은 임원이 될 수 없다'고 명시돼 있습니다. 정관 위반은 피해갔지만, 모녀가 차례로 회장과 임원을 맡은 겁니다.

이에 대해 신동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어제(2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나경원 원내대표의 딸인 김 모 씨가 글로벌 메신저라는 자격으로 스페셜올림픽코리아(SOK)의 당연직 이사를 맡고 있다"며 "나경원 원내대표가 회장을 맡았던 이 SOK를 세습하고 있는 게 아니냐는 정황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논란의 이병우, 평창스폐셜올림픽 예술 감독…문체부 "선임 과정·근거 파악 못 해"

국감에서는 성신여대 현대실용음악학과 이병우 교수가 스페셜올림픽코리아와 관련한 또 다른 특혜 대상으로 지목됐습니다. 이 교수는 나 원내대표 딸의 성신여자대학교 입시 당시 학과장으로서 특혜 논란의 중심에 섰던 인물로, 나 원내대표가 회장을 역임했던 '사랑나눔위캔'에서 장애인을 가르치기도 했습니다.

이 교수는 나 원내대표가 스페셜올림픽코리아 회장을 맡고 있던 지난 2013년, 평창 스페셜올림픽 당시 개·폐막식 예술감독을 맡았는데, 선정 경위를 놓고 특혜 논란이 제기된 겁니다.

신동근 의원은 "이병우 교수가 지난 2013년 평창 동계 스페셜올림픽에 예술감독으로 선정된 근거를 문체부가 전혀 제시하지 못한다."며 "이런 주먹구구식의 운영은 스페셜올림픽코리아가 특정인의 사조직인 의심을 갖게 된다"고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KBS가 당시 어떤 근거와 과정으로 이 교수가 감독에 선출됐느냐고 문화체육관광부에 물어봤지만, 문체부는 "당시 감독 선임 근거나 자료가 없다, 관련 기관에 확인해보겠지만 오래전의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장애인 체육 사단법인을 관리 감독하는 문체부가 국제적 스포츠 행사의 책임자 선임과정을 파악하지 못하고 있던 겁니다.



이미 법인화된 사단법인에 10억 법인화 지원금…신사옥 자금으로 활용

스페셜올림픽코리아에 대한 예산 지원의 적절성을 놓고도 문제가 제기됐습니다. 문체부가 지난 2015년 처음 실시했던 장애인체육 단체 법인화 예산 지원에서, 당시 국회 예결위 소속이던 나 원내대표는 법인화 지원 예산의 20억 원 증액을 요구했습니다. 이 예산은 이후 10억 원으로 깎였는데, 10억 원 전액이 스페셜올림픽코리아로 지원됐습니다.

통상 '법인화 지원'이란 법인이 아닌 단체가 운영의 독립성과 자율성을 위해 법인으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예산을 지원하는 절차입니다. 그런데 나 원내대표가 회장으로 있던 스페셜올림픽코리아의 전신인 한국스페셜올림픽위원회는 이미 사단법인으로 기존에 문체부 인가를 받은 상태였습니다. 다른 장애인체육단체에 지원될 수 있던 법인화 지원금을 불필요하게 받은 셈입니다.

또한 정부에서 지원받은 예산은 지원받은 해에 모두 사용하는 것이 원칙입니다. 그러나 스페셜올림픽코리아는 이미 인가를 받았기 받았던 사단법인이기 때문에 문체부에서 지원된 10억 원은 그해에 쓰이지 못했습니다.

현재 스페셜올림픽코리아는 지난 2015년에 지원받은 10억 원을 당초 지원 목적과 다르게 강남구 논현동의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신사옥을 위한 자금으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10억 원에 대한 누적 이자만 3천700만 원에 달하는데, 문체부는 스페셜올림픽코리아에 매년 30억여 원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신동근 의원은 국감에서 "법인화에 도움이 되라고 10억 원을 줬는데, 이 10억 원이 그 이후에 한 푼도 쓰이지 않고 고스란히 통장에 있다"며 "독립성과 자율성 제고를 위해서 준 돈을, 특정 사단법인에 재산을 증식하는 데 쓰인다는 것이 말이 되느냐"고 질책했습니다.

안민석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은 이 같은 신 의원의 질의에 대해 "동료의원의 신상과 명예에 연관된 것이지만 혹시라도 이 단체가 특정인에 의한, 특정인을 위한 단체인지 여부는 규명돼야 한다고 본다"며 "(문체부의) 특별감사가 신속하게 이뤄졌으면 좋겠다"고 주문했습니다.

이어 "이 단체의 명예회장인 나경원 원내대표가 증인으로 나오는 것도 간사님들이 신중하게 논의해줄 필요가 있다고 본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한국당, 사유화 논란 반박…"조국 사태 덮으려는 물타기 행태"

자유한국당은 이 같은 신동근 의원의 국정감사 질의에 대해 어제 오후에 보도자료를 내고 "국감 파행 책임과 조국 사태를 덮으려는 여당의 물타기 행태"라고 비판했습니다. 한국당 의원들은 질의 당일 오전에는 증인 채택 등을 이유로 회의장을 퇴장하기도 했습니다.

한국당은 나 원내대표의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사유화 논란에 대해서도 모두 반박했습니다. 나 원내대표 딸의 '글로벌 메신저' 직책이 공모 절차 없이 단독 추천으로 선발됐다는 의혹에 대해서는 "해당 요건을 갖춘 후보군이 극소수라 공모절차가 불필요했고 나 원내대표의 딸이 객관적으로도 가장 많은 활동경력을 보유했기 때문에 단독 추천을 거쳐 선발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불필요한 법인화 예산 논란에 대해서는 "스페셜올림픽코리아가 연간 37개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서는 운영비가 필요하고 기존 사무실 임대료를 절감하기 위해 법인화 지원금과 자체 예산을 합쳐 사옥을 마련하여 임대수입으로 운영비를 보전한 것"이라며 "자산을 증식시킨 우량 체육 단체에 상을 주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반박했습니다.

문체부 장관 "스페셜올림픽 의혹 전반 면밀히 검토하겠다"

국회 국정감사에서 불거진 나경원 원내대표의 스페셜올림픽 사유화 논란에 대해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해당 단체는 문체부 산하기관으로 관리 감독의 대상이 맞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제기된 문제에 대해 "말씀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바로 확인해서 별도로 보고를 드리겠다"며 "법인화 지원 예산 등 특혜성 여부에 대한 전반을 면밀히 검토해 대응하겠다"고 말했습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3251 세탁기 바꿨네요. [1] 퍼스나콘 ▷◁깊은슬픔 15:36 39 1
73250 "MB 정부 쿨했다"는 윤석열 퍼스나콘 [KS] 꼴뚜기 10-18 153 1
73249 [기사] 윤석열 총장님, 쿨하지 못해 미안해 [3]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8 301 2
73248 의미 심장한 사진 한컷. 퍼스나콘 [KS] 꼴뚜기 10-17 217 1
73247 AEW (올 엘리트 레슬링) '풀 기어 2019' 확정경기 Xtreme 10-17 152 0
73246 요즘 잼나게 보는 만화 퍼스나콘 ▷◁깊은슬픔 10-17 172 1
73245 [문 대통령 연설] 제40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 기념사 (19.10.16) [1]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6 227 0
73244 문 대통령 "추가 검찰개혁 방안, 직접 보고하라" 퍼스나콘 [KS] 꼴뚜기 10-16 155 0
73243 하누리·정새배 기자, "크로스체킹 있었나"…한국방송 안팎 홍역 퍼스나콘 [KS] 꼴뚜기 10-16 162 0
73242 평일에는 주말만 기다리고.. 주말에는 평일만 기다리고... [2] 퍼스나콘 선배거긴안돼 10-16 274 1
73241 이승환 "나는 다 너야" 퍼스나콘 [KS] 꼴뚜기 10-16 148 0
73240 [장도리] 2019년 10월 16일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6 209 0
73239 WWE 크라운 주얼 2019 확정경기(11.1 금 02시 IB 라이브) Xtreme 10-15 147 1
73238 노 대통령님.. 퍼스나콘 volon 10-15 168 0
73237 [장도리] 2019년 10월 15일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4 163 1
73236 피부과 병원을 회사 근처로 가려고 했는데 [4] 퍼스나콘 ▷◁깊은슬픔 10-14 346 0
73235 어머니께서 디스크 수술을 하셨어요 [10] 퍼스나콘 ♡핫초코♡ 10-14 374 0
73234 이제 맨 손으로 깃발을 움켜쥐어야할 때 퍼스나콘 네로울프 10-14 244 2
73233 [속보] 조국 장관 사퇴 [4]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4 453 2
73232 요즘 미국 풍자 만화 퍼스나콘 ▷◁깊은슬픔 10-13 192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